공지 [신간알림] 플랜P #7 _Public

<평화저널 플랜P> 7호, Public 입니다.

<플랜P>는 이번 호 키워드 ‘PUBLIC’을 통해 소통, 공감, 참여, 연대하는 시대정신이 반영된 공공성의 재구성을 제안합니다. 우리 사회의 공공성이 국가 주도의 획일적이고, 총량적인 접근에서 벗어나 좀 더 섬세하고 유연하게 구조될 수는 없을까? 공공의 손길이 닿지 못하는 공공의 바깥과 우리 세대뿐 아니라 미래 세대, 인간을 넘어 비인간존재도 포괄하는 서로 돌봄의 공공성으로 나아갈 수는 없을까? 이번 호의 각 꼭지는 이러한 물음에 대한 답을 찾고자 공공성의 개념으로부터 시작해 청년, 노인, 장애인, 이주여성, 노점상, 강제철거민들의 아픔을 돌아보고, 주거, 건축, 도시재생, 의료, 국가 예산, 육아 등 다양한 영역에서 공공성의 의미를 되새겨봅니다.

              

             목차

Overview 들어가며 

플랜P의 여섯 번째 키워드, Public

P-word 특집

각자도생의 사회:공공성과 대화하기 – 목광수

Focus on 포럼

서로 돌봄과 공공의 바깥 – 백진앙, 손병기, 이문수, 이종건

Interview 만남

[인물] 절망을 기록하고, 희망을 이야기하다 - 최인기

[단체] 대화가 곧 공공성이다 - (사)갈등해결과대화

Caring 돌봄

 나의 할 수 있음 : 거리의 연대 – 홍성환

Voice 대담

   10대들이 생각하는 공공성 - 박숙영

Issue 이슈

   이주여성과 함께, 차별의 현장에서 변화를 외치다 – 김혜정

   광주 아이파크 붕괴사고와 건축의 공공성에 대하여 – 김복기

Voice 기고

   마을 공동체가 꿈꾸는 의료·돌봄의 미래 - 손성실

Learning 배움

   왜 세금을 내고, 예산을 지출할까 - 이상민

Culture 문화

노래를 불러서 네가 온다면 – 최광훈

Stories 이야기

내가 상관할 바 – 김가연

Notice 공지

플랜P에서 알립니다


우리 사회 곳곳에서 울리는 세미한 목소리에 귀 기울일 때, 우리가 바라고 그리는 뉴노멀의 따듯한 공공성은 꽃망울이 터지듯 봄처럼 우리 곁에 찾아오겠지요. <플랜P>가 당신의 봄을 응원합니다.


<플랜P>7호는 플랜P 홈페이지 혹은 알라딘 서점, 동네 책방에서 구입 가능합니다.


(03140) 서울특별시 종로구 삼일대로 428 낙원상가 5층 500호 공익경영센터 내|대표자 : 김복기
사업자 등록번호 : 749-91-01290|Hosting by (주)아임웹
전화 : 02) 6339-2272|이메일 : pjplanp@gmail.com이메일 복사

페이스북  https://www.facebook.com/PJPlanP

인스타그램  @pjplanp

Copyright © 2021 평화저널(peacejournal.co.kr), All rights reserved.